낯뜨거운 회식 3차까지'…삼성전자, 성추행논란 간부 해고 > 즐거운이야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낯뜨거운 회식 3차까지'…삼성전자, 성추행논란 간부 해고

페이지 정보

댓글 0건 조회 7,022회 작성일 19-01-30 16:36

본문



삼성전자가 회식 자리 성추행논란을 일으킨 광주사업장 소속 간부를 해고하기로 했다.
5.jpg

21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회사가 징계위원회(상벌위원회)를 열어 A부장에 대해 가장 높은 수위인 해고 처분을 내렸다. 

A부장은 광주사업장 한 부서가 지난해 11월 추진한 회식에서 중국 누리꾼 사이에서 확산한 '러브샷' 영상을 휴대전화로 직원들에게 보여줬다.

낯뜨거운 영상이 남녀 직원 20여명이 참석한 자리에서 공개됐다.

A부장은 3차까지 이어진 회식 자리에서 성희롱성 발언과 상대방 동의 없는 신체접촉 등을 이어갔다.

여직원까지 포함해 서로 입에서 입으로 음식을 옮기는 술자리 게임도 강요한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내부 게시판에 올라온 글을 통해 당시 상황을 접하고 진상파악을 마친 뒤 A부장을 징계위원회에 회부했다.

A부장은 징계위원회 처분을 수용한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물 검색

Copyright © 심심할땐 젬나 All rights reserved.